본문 바로가기
포르쉐 AG, 2021년 전 세계 30만대 이상 판매...사상 최대 판매 기록 경신
입력시간 : 2022-01-13 오전 11:34:57
포르쉐 AG(Dr. Ing. h.c. F. Porsche AG)가 2021년 한 해 동안 전년 대비 11% 증가한 301,915대의 차량을 인도하며 사상 최대 판매 기록을 경신했다고 발표했다.

전 세계 모든 지역에서 판매량이 증가했으며 특히 미국에서 강력한 성장을 기록했다. 중국은 여전히 포르쉐의 가장 큰 단일 시장 지위를 유지했다.

포르쉐 AG 영업 및 마케팅 이사회 멤버 데틀레브 본 플라텐은 “지난 해 포르쉐는 반도체 부족과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도 그 어느 때보다 전 세계 포르쉐 팬들의 수요를 만족시키기 위해 노력했다”며, “높은 수요와 많은 주문량 덕분에 2022년 역시 자신 있게 시작할 수 있는 모멘텀을 마련했다”고 전했다.

제품 별로는 88,362대 인도된 마칸이 성장을 이끌었고, 83,071대 인도된 카이엔이 뒤를 이었다. 특히, 순수 전기차 포르쉐 타이칸이 두 배 이상 증가한 41,296대 판매되며 놀라운 성장세를 보였다. 스포츠카 아이콘 911 역시 38,464대로 그 어느 때보다 높은 수요를 기록했으며, 파나메라는 30,220대, 718 박스터와 718 카이맨은 20,502대 인도되었다.

지역 별 판매량의 경우, 전년 대비 22% 증가한 70,025대의 차량이 판매된 미국 시장의 성장이 돋보였다. 미대륙 역시 22% 증가한 84,657대를 판매했다. 중국은 수급난에도 불구하고 8% 증가한 95,617대를 인도했다. 아시아 태평양, 아프리카 및 중동 지역에서는 전년 대비 8% 증가한 총 131,098대의 차량이 판매되었다.



독일에서는 9% 증가한 28,565대, 유럽 시장은 7% 증가한 86,160대를 판매했다. 특히, 전기 스포츠카의 성장세가 두드러졌으며, 유럽 시장에 인도된 약 405의 차량이 전동화 모델로 구성되었다.

데틀레브 본 플라텐은 “2021년의 성공적인 실적은 포르쉐 전동화 전략이 고객들의 선호도에 부합하고 있다는 사실을 입증한다”며, “포르쉐만의 독특한 고객 경험을 전 세계에 지속적으로 확대하며 독보적인 스포츠카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해 나갈 것”이라고 덧붙였다.



오토뷰 | 뉴스팀 (news@autoview.co.kr)
댓글보기 관련된 전체의견0
ㆍ상업광고, 인신공격, 비방, 욕설, 음담패설 등은
....예고 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.

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.
ㆍ상업광고, 인신공격, 비방, 욕설, 음담패설 등은
....예고 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.

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.